한국어

이것 저것

몸에 쌓인 불필요한 지방 두 시간 정도 걷자 근육이 충분히 풀어져서 아픔은 사라졌지만, 마찰이 많은 허벅지와 엉덩이는 불에 덴 듯했다.
아직도 불필요한 지방이 너무 많은 모양이다.
몸무게 몇 킬로그램이 줄면 몇 킬로미터를 더 걸을 수 있을 테고, 다리는 저절로 단단해질 것이다. - 베르나르 올리비에의 《나는 걷는다(1) 아나톨리아 횡단》 중에서 -

* 불필요한 지방이 몸에 있다는 것은 그만큼 많이 먹었거나 덜 움직였다는 뜻입니다. 많이 먹으니까 무거워지고, 무거우니까 덜 움직이는 악순환이 이어집니다. 이 악순환의 고리를 얼른 끊어버려야 합니다. 걷는 것부터 시작하십시오. 첫날은 30분, 다음날은 35분, 이렇게 5분씩 늘려 하루에 1시간 정도만 걸으면 몸은 저절로 가벼워집니다.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.
* ---- #고도원